충치치료

크라운

잘된 신경치료 만큼 중요한 보철물 치료?

 

-근관치료(신경치료)가 끝난뒤 보철물 치료를 반드시 해야 하냐고 물어보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치아는 음식물을 씹기에 가장 최적화된 모양을 가지고 있답니다. 근관치료를 시행할정도라면 대부분의 치아는 치아의 머리부분도 상당히 손상을 입은 경우가 대부분인데요. 뿐만 아니라 근관치료를 위해 치아의 모양이 변형되었기 때문에 일시적으로는 불편감이 없을 수 있지만, 음식물을 씹는 문제가 발생할 뿐만 아니라, 계속적으로 이를 지속시킬경우 2차감연과 잇몸문제등이 발생하고 윗쪽 치아와 근접치아에도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신경치료(근관치료)후 보철물을 씌워주시는 것을 필수적인 사항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크라운(Crown)이란?
크라운이란 치아의 형태가 치아우식 혹은 파절등에 의해 깨어져 나갔을때 형태를 복원하기 위해 치아를 완전히 덧씌워 주는 형태의 충전물을 이야기 합니다. 또한 심미치료시 치아의 틈새가 너무 벌어진 경우 이를 심미적으로 만들어 줄때도 크라운을 됩니다. 쉽게 생각하시면 치아전체에 씌어주는 모자같은 형식이라고 생각하시면 이해하기가 쉬우실 것 같네요.

 

크라운(Crown)의 종류는?

크라운은 현재 다양한 소재로 제작되고 있습니다. 충치치료시 대표적으로 많이 사용되는 크라운은으로는 ,PFG(porceline fused gold;겉표면은 도재 안은 메탈소재)크라운이 있으며, 심미치료를 위해 사용되는 크라운으로는 흔히 All porceline이 사용되며 가장 대표적인 것으로는 지르코늄 과 colleress 크라운이 있습니다.  


크라운(Crown)은 언제 사용하게 되나요?

크라운은 치아의 형태가 인레이로 수복되지 않는 범위로 치아우식 혹은 치아가 파절된 경우 진행하게 되며, 근관치료(신경치료)시 동반되는 치료라고 보시면 됩니다.

 

치아우식이 상당히 진행되여 치아의 머리부분이 거희 남아있지 경우 씹는기능과 형태적기능들을 할 수 없습니다. 이런 경우 치아에서 지지할수 있는 부분이 거희 없기 때문에 근관치료후 근관수복물이 지탱될수 있도록 건물을 짓듯이 기둥(post;포스트)를 세워준뒤 그위에 시멘트를 바르듯 CORE 축조를 하여 어느정도 형태를 잡아준뒤 원래 치아와 가장 유사한 형태로 크라운을 제작하여 씌워 주는 치료를 진행하게 됩니다.

 

 

'크라운'에 대한 빠른 문의답변
답변을 받을 방법 선택
  • E-mail
  • Facebook Message